성산대교 북단 임시가교 29일 개통
성산대교 북단 임시가교 29일 개통
  • CKMNEWS 기자
  • 승인 2018.11.2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산대교 북단 접속교 공사로 임시가교 통해 본교 진입가능
▲ 성산대교 북단 성능개선공사

[CKMNEWS] 서울시는 건설된지 38년이 지나 노후화된 성산대교 보수·보강을 위해 성산대교 북단에 임시가교를 설치, 오는 29일 오후 2시부터 성산대교 진입을 위해선 임시가교로 우회해 본교로 진입할 수 있다고 밝혔다.

11월 29일 임시가교로 통행이 시작되면 시는 북단 접속교와 본교 상판철거, 콘크리트 바닥판 설치 등 성산대교 보수보강을 본격 추진한다. 특히 성산대교의 많은 교통량을 감안해 공사기간 단축 및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한 공법을 채택해 단계별로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1단계 사업으로 성산대교 북단 접속교와 램프 2개소에 대한 공사를 실시해 2019년 6월 완료한다.

2단계 사업은 남단 접속교와 램프 4개소, 접속육교 사업을 실시해 2019년 12월 완료한다.

1980년 건설된 성산대교는 연장 1,455m, 폭 27m로 내부순환도로와 서부간선도로를 잇는 한강에서 통행량이 일일교통량 18만대 이상으로 21만대 이상인 한남대교 다음으로 일일교통량이 많은 주요 교량이다.

한제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중차량 통행도 가능한 1등급 교량으로 성산대교를 성능 개선하겠다.” 며 “공사기간 중 임시가교는 왕복 6차로를 유지하며 곡선구간으로서 다소 불편하겠지만 안전을 위해 시속 50㎞이하로 차량 서행 운전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