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개소식
광진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개소식
  • CKMNEWS
  • 승인 2018.10.14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광진구, 12일 자양로에 위치한 웰츠타워 2층에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를 마련하고 개소식 개최
- 광진구-광진경찰서, 광진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구축 업무 협약 체결
▲ 12일 광진구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에서 근무할 근무자들과 김선갑 광진구청장과 최익수 광진경찰서장 모습 [사진출처 : 광진구청 제공]
▲ 12일 광진구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에서 근무할 근무자들과 김선갑 광진구청장과 최익수 광진경찰서장 모습
[사진출처 : 광진구청 제공]

[CKMNEWS=최경미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는 12일 자양로116 웰츠타워 2층에 위치한 ‘광진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는 통합사례관리사와 학대예방경찰관, 상담사가 상주하며 구내 가정 폭력 등으로 신고 된 위기가정에 대해  초기상담부터 사회복지서비스 제공, 사후 지속 관리까지 원스톱으로 전담한다.

이 날 광진구와 광진경찰서는 개소식과 함께 가정폭력과 학대로 고통받는 위기 가정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한‘광진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구축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구내 위기상황에 놓인 가정을 위해 상호 협력해 통합관리체계를 마련하고 지역 사회 내 돌봄 공동체 조성을 위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번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 개소를 통해 학대·폭력·방임 등 가정폭력에 시달리는 사람들이 마음놓고 말할 수 있는 장소가 되길 바란다”며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가 광진구 안전망 구축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는 서울시가 지난달부터 추진 한 사업으로 올해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광진구를 포함한 10개 구에서 시범 운영된다.

홍보담당관 김기석 02-450-7070, 언론팀장 이혜란 02-450-7271, 보도담당 안정원 02-450-7275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